6.25 화 10:55
 
 기사/사진검색
> 뉴스 > 부동산
     
용산 써밋 스퀘어 상가 분양
2016년 02월 25일 (목) 09:36:08 박훈영 기자 phy3623@ikoreanews.com

 대우건설이 서울 용산구 한강로2가 391번지 일대(용산역사 전면)에 ‘용산 푸르지오 써밋’ 주상복합단지 내 상업시설 ‘용산 써밋 스퀘어’를 분양한다.

지하9층~지상 최고 39층으로 건설되며 아파트 151세대, 오피스텔 650실, 상업시설 118실, 주차공간 1,056대 규모로 건설된다. 이 중 지하 1층~지상 3층 규모 총 139개 점포(보류지 포함)로 구성된 이 상가는 조합원 물량 19개, 보류지 2개 점포를 제외한 118개 점포(예정)가 일반에 공급 중에 있다.

‘용산 서밋 스퀘어’ 바로 뒤 아이파크 몰 자리에는 약 2,000여 명을 수용할 수 있는 한류 공연장, 관광 홍보관 등이 조성돼 외국인 수요가 대거 몰리며 ‘한류관광’의 중심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대규모 연계시설을 갖춘 HDC 신라면세점이 세계 최대인 2만7,400㎡ 규모로 외국인 관광객 유입 등에 힘입은 상권 활성화도 기대된다.

   


아이파크몰과 용산전자상가 사이 옛 용산터미널 부지에 짓고 있는 앰버서더호텔도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용산역에서 400여m 떨어진 이 호텔은 3개동, 1730실을 갖춘 국내 최대 규모로 2017년부터 영업을 시작할 예정이다. 용산역 인근 재개발지역에 지상 34층 높이의 의료 관광 호텔도 들어선다.

대기업 본사 이전도 잇따르고 있다. 최근 준공된 지하 7층~지상 21층 규모의 LG유플러스가 4월 용산역 인근으로 본사를 이전한 데 이어 2017년에는 아모레퍼시픽 용산 신사옥이 준공된다.

더불어 아이파크몰, CGV, 이마트, 국립중앙박물관, 전쟁기념관 등 다양한 쇼핑·문화시설도 있고 현대산업개발 등의 대기업 본사 이전도 잇따르고 있어 이들과 연계된 시너지 높은 집객력을 통한 안정된 수익창출이 예상된다.

상가 주변에는 미군부대가 주둔하던 용산 미군기지 중 미대사관부지, 드래곤힐 호텔, 헬기장 등을 제외한 약 243만㎡가 대규모 공원으로 탈바꿈될 예정이고 터미널 부지에 국제관광 호텔 착공, 국제빌딩 5구역에 의료복합시설이 들어서는 등 주변 개발 호재도 많아 향후 투자가치는 더욱 높아질 전망이다.

초역세권 입지로 유동인구 확보도 가능하다. 지하철1·4호선, ITX,경의 중앙선, KTX의 복합역사인 용산역 역세권에 위치한데다 한강대로, 강변북로를 통한 강남이나 도심권 이동도 편리하다

박훈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  |  회사연혁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회원약관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용산구 한강로1가 216-2 | [발행/편집인 朴勳映]
TEL:02.6397-6001  | FAX:02-6396-6001   | 등록일자2006년1/18
보도자료: phyy3623@naver.com| 기사제보: phy3623@ikoreanews.com, 010-8957-3998
웹하드: koreanews/ikn1472
Copyright   2003-2005 일간코리아뉴스(서울 아 00166).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ikore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