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27 월 14:37
 
 기사/사진검색
> 뉴스 > 과학/I.T
     
안철수연구소 김홍선 대표, 생활 속 눈높이 맞춘 스마트폰 강연 화제
2010년 08월 19일 (목) 09:43:13 이종희 기자 lee7032500@korea.com
안철수연구소 김홍선 대표, 생활 속 눈높이 맞춘 스마트폰 강연 화제
   
종합 소프트웨어 기업인 안철수연구소(www.ahnlab.com)의 김홍선 대표가 대학생과 주부 등 일반층을 대상으로 눈높이 맞춤식 강연을 활발하게 펼치며 소프트웨어 업계 대표로서 리더십을 발휘하고 있어 화제다. 최근 정부 기관 및 여러 대학에서 전문가 대상으로 한 강연으로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김홍선 대표는 오는 8월 31일, 홈플러스 잠실점에서 “지금 우리가 살고 있는 시대는?”이라는 제목으로 강연을 한다.
김홍선대표는 이번 강연에서 학부모와 가정주부들에게 최근의 IT 트렌드와 생활 속 활용의 중요성을 쉽고 친근한 방식으로 설명할 계획이다. 특히 스마트폰과 소셜네트워크로 대표되는 새로운 IT 패러다임의 생활환경 속에서 미래를 준비하는 방법과 주부들도 쉽고 편리하게 스마트폰과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는 방법 등에 대한 특별 강좌를 펼칠 예정이다.
김홍선대표는 평소에도 “스마트폰과 소셜네트워크 등 소프트웨어 및 콘텐츠 플랫폼 위주의 변화가 IT를 누구나 손쉽게 접근할 수 있는 인간 친화적인 제품으로 변모시키고 있다”며, “이러한 수평적 생태계 환경의 등장은 여성 특유의 섬세함과 커뮤니케이션 능력을 살릴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될 것” 이라고 밝힌 바 있다.
또한, 이날 강연회에서는 안철수연구소 PC주치의 고영욱 팀장이 “생활 속 보안위협과 30분으로 완성하는 안전한 PC사용 팁”이라는 주제로 PC 문제를 스스로 쉽게 해결하는 방법과 PC주치의를 통한 PC문제 해결법을 제시할 예정이다.
김홍선 대표는 지난 해 현대백화점 목동점과 무역센터점에서 “가정 PC의 보안 위협과 예방법”에 관한 강연으로 주부들뿐 아니라 어린이, 대학생, 중년 남성 등 각계각층의 청중이 강연장을 가득 채워 열띤 호응을 얻은 바 있다.
또한, 최근 지식 공유 세미나인 ‘테드X한강(TEDxHangang)’ 행사에서 수많은 대학생과 일반 참여자를 대상으로 ‘스마트폰 시대와 우리의 미래’의 주제로 강연을 펼친 바 있으며, 인하대학교에서 ‘스마트폰 시대의 IT와 보안’을 주제로 강연을 하는 등 IT 트렌드를 쉽게 접할 수 없는 계층을 위한 IT시대의 인사이트 전도사로 활약하고 있다.
김홍선 대표는 앞으로도 기회 있을 때마다 사용자와 직접 만나 생활에 밀착한 정보보안, 소프트웨어 산업의 중요성 등을 설파해나갈 계획이다. 이외에도 블로그나 트위터 등을 통한 온라인 소통에도 적극적으로 나서 온/오프라인을 넘나드는 소통의 리더쉽을 전개 해나갈 예정이다.
한편, 이번 홈플러스 강연에 참가를 원하는 고객은 http://v3clinic.ahnlab.com/v3clinic/site/event/jsp2010_0801.do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참가비 1,000원은 별도이다. 자세한 사항은 02-3468-8003(홈플러스 잠실점)에 문의 가능하다. 강연에 참가한 참가자들에게는 친환경 장바구니와 V3 365 클리닉 스탠다드 60일 쿠폰을 전원 증정하며 추첨을 통하여 정가 71,500원 상당의 신제품 V3 365 클리닉 PC주치의 패키지를 제공할 계획이다. 안철수연구소 소개: 안철수연구소(www.ahnlab.com)는 1995년 3월 창립되어 국내 백신 전문 기업에서 글로벌 통합보안 솔루션 개발 기업(Integrated Security Solution Developer)으로 성장하고 있다. 통합보안 솔루션과 통합보안 관리 솔루션을 비롯해 안티바이러스 V3 제품군, 악성 코드 사전 방역 서비스, 보안 ASP 등 정보 네트워크 시대 최적의 보안 솔루션을 개발 공급하고 있으며 정보통신부지정 정보보호 컨설팅 전문업체로서 보안 컨설팅도 제공하고 있다. 안철수연구소는 세계적 기술력을 보유한, 국내 보안 업계에서 가장 오랜 역사와 가장 큰 규모를 가진 업체이다. 세계적으로 정보보안 시장이 형성되기 시작한 1988년부터 쌓은 안티바이러스 노하우를 기반으로 보안 분야를 개척해왔으며, 설립 이래 꾸준한 매출 성장을 보여 국내 보안 업계 선두를 유지하고 있다.

이종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  |  회사연혁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회원약관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용산구 한강로1가 216-2 | [발행/편집인 朴勳映]
TEL:02.6397-6001  | FAX:02-6396-6001   | 등록일자2006년1/18
보도자료: phyy3623@naver.com| 기사제보: phy3623@ikoreanews.com, 010-8957-3998
웹하드: koreanews/ikn1472
Copyright   2003-2005 일간코리아뉴스(서울 아 00166).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ikore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