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파워브랜드
9.29 목 18:03
 
 기사/사진검색
> 뉴스 > 라이프
     
노바 색소폰 앙상블 제1회 정기연주회, 11월 5일 개최
다양한 음악으로 색소폰의 다채로운 매력 뽐낼 예정
2017년 10월 20일 (금) 10:11:16 박훈영 기자 phy3623@ikoreanews.com

 다양한 음악으로 색소폰의 매력을 보여주는 감동의 공연이 찾아온다.

11월 5일, 노바 색소폰 앙상블의 제1회 정기연주회가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펼쳐진다.

   
 

새로운 별’이라는 뜻을 가진 노바 색소폰 앙상블은 젊은 색소포니스트들이 만든 국내 유일의 8중주 색소폰 앙상블이다. 소프라노 색소폰의 이승동, 김종범과 알토 색소폰의 장하늘, 소재란, 테너 색소폰의 이주미, 김채림, 바리톤 색소폰의 김기현, 김태영이 주축을 이루고 있는 노바 색소폰 앙상블은 2013년도에 창단되어 클래식을 바탕으로 재즈, 팝, 뮤지컬 음악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선보이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는 드비쉬(C. Debussy)의 아마 빛 머리의 소녀라는 곡을 스페셜 게스트인 피아니스트 이예솔의 연주로 시작한다. 또한 드비쉬(C. Debussy)의 음악적 깊이를 알 수 있는 민스트렐, 바흐(J. S. Bach)의 이탈리안 콘체르토와 홀스트(G. Holst)의 주피터와 같은 클래식 곡으로 1부를 완성한다.

이어지는 2부에서는 J. P. Vanveselaere의 세계 초연곡인 The Royal Arch를 시작으로 M. S. Timson의 Double Octet라는 세계 초연곡을 연주하며, P. Geiss의 Sax Heroes와 Zerbace가 연주된다. 2부는 모두 노바 색소폰 앙상블을 위해 창작되거나 편곡된 곡들로 이루어져 색소폰의 깊은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이 공연을 위해 Duo Ostinato와 피아니스트 이예솔이 특별 출연한다. Duo Ostinato는 2015년 창단되어 빠르게 발전하고 있는 듀오로서 전 세계에서 음악성을 인정받고 있는 팀이며, 피아니스트 이예솔은 국내·외 유수의 콩쿠르에서 1위를 수상 및 입상하고 현재 피아니스트로 꾸준히 활동하고 있다.

이 공연은 노바 색소폰 앙상블이 주최하고 더블유씨엔코리아(주)가 주관하며 셀마, 다다리오, JLV, 심로악기, 베델악기가 후원한다. 티켓은 전석 2만원으로 예술의 전당과 인터파크 티켓에서 구매할 수 있다. 공연에 대한 문의는 WCN으로 하면 된다.

박훈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  |  회사연혁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회원약관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용산구 한강로1가 216-2 | [발행/편집인 朴勳映]
TEL:02.6397-6001  | FAX:02-6396-6001   | 등록일자2006년1/18
보도자료: phyy3623@naver.com| 기사제보: phy3623@ikoreanews.com, 010-8957-3998
웹하드: koreanews/ikn1472
Copyright   2003-2005 일간코리아뉴스(서울 아 00166).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ikore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