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25 월 16:05
 
 기사/사진검색
> 뉴스 > 광주/호남
     
영암군,‘2018 영암왕인문화축제’서울 명동서 홍보
‘명동서 만난 왕인박사’관광객들 이목 집중
2018년 03월 12일 (월) 14:34:50 정찬남 기자 jcrso@hanmail.net
   
 
  ▲ 서울 명동에서 '2018 영암 왕인문화축제' 홍보 퍼레이드를 펼치고 있는 전동평 영암군수 내외(사진 앞 중앙)와 박영배 영암군의회 의장, 이하남 군의원, 군서면청년회원, 영암군 재경향우회원들  
 

전남 영암군은 지난 9일 서울 명동거리 일원에서‘2018 영암왕인문화축제’개최를 알리는 홍보 캠페인을 펼쳐 관광객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오는 4월 5일부터 8일까지 펼쳐지는‘2018 영암왕인문화축제’를 알리기 위해 진행한 이번 캠페인의 메인 프로그램인‘왕인박사 일본가오!’퍼레이드는 1600여 년 전 일본에 문자를 전파했던 백제시대 대학자인 왕인박사의 행적 중 가장 상징적인 사실인 도일의 역사를 재연하고, 중간에 라퍼커션 및 캐릭터 퍼포먼스 공연은 이날 명동을 방문한 시민들과 외국인 관광객들에게 이색적인 볼거리를 제공했다.

이외에도 영암의 대표 농·특산물인 달마지쌀·무화과잼·대봉 감말랭이 등 전시하고 배포해 오는 4월 영암군에서 펼쳐질 2018 영암왕인문화축제를 적극 홍보했다.

전동평 영암군수 내외와 영암군의회 박영배 의장, 이하남 의원을 비롯해 군서청년회원과 영암군 재경향우회원 등 200여 명이 참여한 이번 홍보 캠페인에서는 우리 민족 고유의 스포츠인 씨름의 명맥을 잇기 위해 지난해 창단한 국내 최초의 민속씨름단인“영암민속씨름단”선수들도 홍보 캠페인에 참여해 분위기를 한층 고조시켰고, 영암 출신의 국민가수 하춘화 씨도 캠페인 현장에 방문해 명동을 찾은 팬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축제 홍보에 적극 나섰다.

축제관계자는 이날 홍보 캠페인에서 관광객들에게“올해는 2018 영암 방문의 해와 월출산 국립공원 지정 30주년을 맞아 영암왕인문화축제를 문화행사와 체험행사, 영암의 먹거리를 더욱 다양하고 내실있게 준비해, 영암을 방문한 관광객들이 화사한 100리 벚꽃 길과 왕인문화축제를 즐기고 소중한 추억을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2018 영암왕인문화축제’는 4월 5일(목)부터 8일(일)까지 왕인박사 유적지와 상대포역사공원 일원에서 열리며‘왕인박사 일본 가오!’퍼레이드와 드림콘서트 with 이승환, KBS라이브 뮤직쇼, 백제 차문화 시연회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펼쳐질 예정이다.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  |  회사연혁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회원약관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본사: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광명로 31.205(성남동) | [발행/편집인 대표이사 朴勳映]
TEL:02.6080-9093  | F:02-6080-7005  | 등록일자2006년1/18
보도자료: phyy3623@naver.com| 기사제보: phy3623@ikoreanews.com
서울사무소 : 금천구 독산로44길 46-2 | TEL. 010-8335-3998 | 웹하드: phy3692/ikn1234
Copyright   2003-2005 일간코리아뉴스(서울 아 00166).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ikore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