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27 목 09:19
 
 기사/사진검색
> 뉴스 > 경제
     
LPG 화물차 신차구입 지원 사업…1호차 전달식
2019년 03월 29일 (금) 03:40:53 박훈영 기자 phy3623@ikoreanews.com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3월 28일 오전 서울 시청광장에서 ‘액화석유가스(이하 LPG) 화물차 신차구입 지원 사업’을 통해 LPG 신차를 구매한 사람에게 올해 1호차를 전달하는 행사를 가졌다.

 ‘LPG 화물차 신차구입 지원 사업’은 오래된 경유차가 내뿜는 미세먼지를 줄이고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의 신차구입 부담을 덜기 위한 것으로, 노후 경유차(배출가스 5등급)를 조기폐차한 후 LPG 1톤 화물차를 구입하는 경우 신차구입비 일부를 지원한다.

이번 1호차 전달식에는 김법정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관, 구아미 서울시 대기기획관, 이필재 대한LPG협회장, 김경곤 기아자동차 판촉전략실장이 참석했다.

1호차의 주인공으로는 서울 중랑구 묵동에서 개별용달 자영업을 하는 50대 소상공인이 선정됐다.

 ‘LPG 화물차 신차구입 지원 사업’은 올해부터 정부예산으로 새로 시행되는 사업으로 지원 규모는 950대다. 지원금 38억 원(국비 19억 원, 지방비 19억 원)이 편성됐다.

※ 2018년 9월에는 환경부와 대한LPG협회가 협약을 맺고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400만 원씩 300대를 지원하는 ‘LPG 희망트럭 지원사업’을 실시한 바 있음

 지원대상은 노후 경유차를 조기폐차한 후, 신차로 LPG 1톤 화물차를 구입하는 차량 소유자 또는 기관이며, 저소득층‧장애인 등 취약계층의 경우 우선적으로 지원한다. 신차구입 지원대상자로 선정되면 조기폐차 보조금(상한액 165만 원) 외에 추가로 400만 원(국비 50%, 지방비 50%)을 지원받는다.

※ 정부 지원금 외에 기아자동차 할인 혜택(50만 원)과 LPG 업계(E1, SK가스)의 유류비 추가 지원(20만 원) 중

 환경부가 올해 초부터 최근까지 지자체를 통해 ‘LPG 화물차 신차구입 지원 사업' 신청을 접수한 결과, 신청대수(2,000대)가 올해 지원 물량(950대)을 넘어서는 등 국민적인 관심을 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환경부는 추가 예산을 확보하여 지원 물량을 늘릴 계획이다.

김법정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관은 “미세먼지 저감과 저소득층의 신차 구입부담을 낮추기 위해 LPG 화물차 신차구입 지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며, 향후 저공해차에 대한 수요가 급증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지원을 강화하겠다”라고 말했다.

박훈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  |  회사연혁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회원약관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본사: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광명로 31.205(성남동) | [발행/편집인 대표이사 朴勳映]
TEL:02.6080-9093  | F:02-6080-7005  | 등록일자2006년1/18
보도자료: phyy3623@naver.com| 기사제보: phy3623@ikoreanews.com
서울사무소 : 금천구 독산로44길 46-2 | TEL. 010-8335-3998 | 웹하드: phy3692/ikn1234
Copyright   2003-2005 일간코리아뉴스(서울 아 00166).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ikore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