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파워브랜드
7.9 목 03:28
 
 기사/사진검색
> 뉴스 > 생활/유통
     
GS25, 배달 서비스 전국 가맹점으로 확대
2020년 03월 03일 (화) 10:35:44 박훈영 기자 phy3623@ikoreanews.com

 편의점 GS25가 배달 서비스 전국 확대에 본격 돌입했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2019년 4월부터 배달 플랫폼 ‘요기요’, ‘부릉’과 손잡고 10여곳의 직영점에서 테스트 운영했던 배달 서비스를 전국 GS25 가맹점 1200곳으로 확대한다.

2일 서울, 경기, 강원, 제주 등 전국에 위치한 600여 가맹점에 배달 서비스를 1차 오픈한 데 이어 3월 23일 600여 가맹점에 배달 서비스를 추가 오픈하기로 한 것이다.

GS25는 이후 매월 1000여점 규모로 배달 서비스 운영 매장을 지속 확대해 갈 계획이다.

GS25는 배달 서비스를 전국으로 확대하기에 앞서 위치 기반 및 실시간 재고 연동 기술을 사용한 3세대 배달 서비스 시스템을 구축했다.

고객이 요기요 앱에 접속 시 고객 위치를 기반으로 배달 가능한 GS25 매장을 확인하고 주문하려는 상품 재고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게 한 것이다.

또 전국 GS25 매장에 배달 서비스 운영 상품을 전용으로 관리 할 수 있는 발주(상품 주문) 창을 신설해 가맹 경영주의 운영 효율 및 편의성을 높였다.

배달 서비스가 본격화되면서 GS25는 테스트 당시 운영했던 식품과 생필품 360종 상품에 110종을 추가해 운영 상품을 총 470종으로 대폭 확대했다.

추가된 110종 상품은 테스트 운영 시 주요 구매 상품 분류로 확인된 △1위 도시락 △2위 행사 상품(1+1 등) △3위 유제품 분류의 베스트 상품이다.

코로나19 여파로 생활필수품이 된 마스크와 다가오는 화이트데이에 맞춰 화이트데이 기획 선물 세트 및 새로운 종류의 캔디, 젤리도 추가됐다.

배달서비스 전국 확대 기념으로 파격적인 행사도 준비됐다.

우선 3월 1째주부터 3째주까지의 금요일, 토요일에 요기요 앱을 통해 GS25에서 상품을 주문하는 고객은 요기요 앱의 슈퍼레드위크 행사를 통해 3000원 자동 할인 혜택을 적용을 받을 수 있다.

슈퍼레드위크는 요기요에서 매주 요일별로 각종 할인 및 적립 혜택을 등을 제공하는 행사다.

이어 3월 27일부터 4월 5일까지 10일간 슈퍼레드위크 5000원 할인 혜택과 GS25 첫 구매 쿠폰 5000원을 제공하는 파격 행사가 진행된다.

일반 고객이 행사 기간 동안 제공되는 모든 쿠폰을 발급받아 상품 구매 시 사용하면 최대 1만원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으며 요기요 앱의 슈퍼클럽 회원은 일반 고객의 할인 혜택에 정액 3000원 추가 할인까지 사용할 수 있어 최대 1만3000원 할인 혜택이 적용된다.

이는 편의점 최소 주문 금액 1만원과 배달료 3000원을 합산한 금액을 0원에 구매할 수 있는 할인 폭이다.

슈퍼클럽은 요기요에서 일정액 지불 후 등록 시 월 10회 한정으로 3000원 정액 할인이 제공되는 회원 제도이다.

GS25는 이번에 준비한 파격적인 할인 행사가 고객의 폭발적인 호응을 끌며 배달 서비스 확대에 가속도를 붙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GS25는 다각도의 테스트로 축적된 데이터를 바탕으로 고도화된 시스템을 구축해 배달서비스를 전국으로 확대하게 됐다며 배달 서비스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차별화 상품 및 파격적인 행사를 지속 선보여 고객 만족도를 높이는 한편 배달 수요 예측 등 가맹점 운영 효율을 위한 맞춤 정보를 제공해 가맹점의 매출 및 수익 향상에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GS25 배달 서비스 주문 가능 시간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11시며 최소 구매 금액은 1만원, 배송료는 기본 3000원이다.

박훈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  |  회사연혁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회원약관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용산구 한강로1가 216-2 | [발행/편집인 朴勳映]
TEL:02.6397-6001  | FAX:02-6396-6001   | 등록일자2006년1/18
보도자료: phyy3623@naver.com| 기사제보: phy3623@ikoreanews.com
TEL. 010-3795-3998 | 웹하드: korealife/ikn1472
Copyright   2003-2005 일간코리아뉴스(서울 아 00166).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ikore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