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파워브랜드
7.6 월 14:32
 
 기사/사진검색
> 뉴스 > 대구/경북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경북도·포항시 지원 MOU
- 의료법인 한성재단, ㈜HMT 생산 공장 건립
2020년 06월 03일 (수) 14:59:05 박병삼 논설위원 겸 대기자 willbr@hanmail.net

대구·경북 경제자유구역 청(청장 직무대리 김진현)은 3일 포항시청에서 강성조 경북도 행정부지사, 이강덕 포항시장, 한동선 의료법인 한성재단 이사장, 노준택 (주)HMT 대표이사 등 15명이 자리를 함께한 가운데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의료법인 한성재단은 내년까지 43억 원을 투자해 포항 융합기술 산업지구 내 부지4,132㎡, 건물2,700㎡ 규모로 골수유래 줄기세포 치료제 연구개발을 위한 임상실험실, 생산 공장을 건립할 계획이다.

한성재단은 세명병원 등 기존 병원 운영에서 탈피해 줄기세포 치료제 플랫폼 개발을 위한 연구개발 업을 사업 영역으로 확대하고 있어 포항지역 바이오산업의 획기적 변화가 기대된다.

이어 (주)HMT는 오는2023년까지 31억 원을 투자해 포항 융합기술 산업지구 내 부지 3,006㎡, 건물 2,000㎡ 규모에 적층 세라믹축전지의 절연저항측정기 시스템개발을 위한 생산 공장을 건립할 계획이다.

이 회사는 가속기 제어시스템 사업을 통해 포항가속기연구소 등 국내 첨단기술연구소의 기술력을 지원하고 있고, 산업 자동화 및 계측 시스템 사업으로 일본에 의존해 왔던 핵심기술의 국산화를 실현시킨 기업이다.

특히, (주)HMT는 첨단기술을 선도하는 기업답게 이번 투자로 발전소·플랜트 제어시스템 및 그린에너지 분야 신사업 진출을 통한 글로벌 강소기업으로의 성장이 기대되고 있다.

강성조 행정부지사는 “포항융합지구가 K-바이오를 이끌고, 우리나라 소재·부품·장비에서 첨단을 달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면서 “의료법인 한성재단이 K-바이오를 이끌고, (주)HMT가 소·부·장을 이끌어 나가게 되면 코로나19 이후 경북도가 성장거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진현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장 직무대리는 “의료법인 한성재단과 (주)HMT의 건축허가, 공장등록 등에 원스톱서비스를 제공 하겠다“ 면서 적극 행정지원을 다짐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이제 포항은 바이오, 첨단계측으로 새로운 산업을 이끌겠다”면서 “지금까지 포항에서 인큐베이팅 한 기업들이 규모를 키워 새롭게 투자하고 새로운 사업을 하게 될 것”이라고 피력했다.

박병삼 논설위원 겸 대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  |  회사연혁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회원약관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용산구 한강로1가 216-2 | [발행/편집인 朴勳映]
TEL:02.6397-6001  | FAX:02-6396-6001   | 등록일자2006년1/18
보도자료: phyy3623@naver.com| 기사제보: phy3623@ikoreanews.com
TEL. 010-3795-3998 | 웹하드: korealife/ikn1472
Copyright   2003-2005 일간코리아뉴스(서울 아 00166).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ikore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