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8 토 09:59
 
 기사/사진검색
> 뉴스 > 대구/경북
     
포스코, 의성군 지역재생 프로젝트 동참
2020년 11월 21일 (토) 23:23:24 변철환 보도위원 byun-0320@hanmail.net
   

포스코는 경상북도, 의성군과 함께 추진한 ‘이웃사촌 시범 마을 조성 ’민관협력 사업이 가시 성과를 내고 있다고 20일 전했다.

경상북도 의성군은 2018년 이전까지 5년 동안 지역 초·중·고교 폐교 등 지속적인 인구감소로 ‘인구 소멸 위험’ 전국 1위 지역이었다.

이에 지난해부터 경상북도와 의성군은 저출산과 지방소멸 위기 극복을 위해 기존 생활거점 재생과 신규 거점 구축 등 농촌 지역의 활력을 높이는 것을 최우선 정책으로 삼고, 포스코와 함께 ‘이웃사촌 시범 마을 조성’ 사업을 추진해 청년들이 찾아오도록 했다.

'이웃사촌 시범 마을'은 귀농·귀촌을 위해 이주를 희망하는 청년들을 위해 공유 하우스를 포함 청년 창업지원, 스마트 팜을 이용한 청년 농부 육성, 안계초등학교 AI스쿨, 도시재생 뉴딜 등 청년 일자리와 주거, 교육·문화·복지를 함께 조성하는 사업이다.

경상북도와 의성군, 포스코가 함께한 민관협력 사업을 통해 의성군은 경북 23개 시·군 가운데 귀농 실적 1위를 차지함은 물론 지난해 합계 출산율 전국 3위, 경북 1위를 차지했다.

의성군 안계면 일대 850평 부지에 포스코와 의성군이 각각 건립한 스틸 하우스 6세대, 12세대 입주자 모집을 완료했으며, 20일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김주수 의성군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청년 공유 하우스’ 준공식을 개최했다.

‘청년 공유 하우스’는 포스코의 시그니처 제품 ‘포스맥’을 골조와 외장재로 활용해 우수한 내구성을 가지며, 내부에는 냉장고, 에어컨 등을 기본 옵션으로 갖춰 귀농 청년이 불편함 없이 새로운 환경에 정착할 수 있도록 했다.

변철환 보도위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  |  회사연혁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회원약관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용산구 한강로1가 216-2 | [발행/편집인 朴勳映]
TEL:02.6397-6001  | FAX:02-6396-6001   | 등록일자2006년1/18
보도자료: phyy3623@naver.com| 기사제보: phy3623@ikoreanews.com, 010-8957-3998
웹하드: koreanews/ikn1472
Copyright   2003-2005 일간코리아뉴스(서울 아 00166).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ikore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