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8 목 10:55
 
 기사/사진검색
> 뉴스 > 정치 > 국회사무처
     
국회의장 주최, 『인성운동 세미나』 개최
“위기의 한국사회 ‘인성’에서 길을 찾는다”
2014년 12월 02일 (화) 20:25:11 채병민 객원기자 pegasus0264@hanmail.net
정의화 국회의장이 ‘위기의 한국사회, 인성에서 길을 찾는다’는 주제로 12월 3일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 세미나는 이기주의, 물질만능주의 등 우리 사회의 가치분열 현상과 그 원인을 짚어보고, 보다 성숙한 사회로 나아가기 위한 인성회복운동과 이를 제도적으로 뒷받침할 수 있는 방안 등을 고찰하고자 마련됐다.

세미나를 주최한 정의화 국회의장은 “충효(忠孝)와 인의예지(仁義禮智)에 바탕 한 우리 전통의 인성이 심히 무너져가고 있음을 모두가 절감하고 있다”면서 “대한민국이 경제적으로 성공한 나라만이 아니라 21세기 세계를 리드하는 문명국가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우리 전통의 아름다운 인성을 회복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정 의장은 “우리 민족은 수천 년에 걸쳐 외세의 침탈에 시달렸지만 그것을 이겨내고 민족의 정체성과 독립, 자존을 유지할 수 있었던 원동력은 바로 충효와 인의예지 정신의 힘이었다”고 전제한 뒤 “우리는 민족의 DNA를 다시 일으켜 세우고 튼튼하게 만들어야 한다”면서 “이 길은 우리가 반드시 가야할 길이며, 우리사회 모두가 함께 가야할 길”이라고 강조했다. 또, 정 의장은 “이번 세미나가 우리사회에서 인성회복의 큰 바람이 일어날 수 있는 마중물이 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인간주의 사회학의 개척자로 평가받고 있는 김경동 KAIST 초빙교수가 ‘위기의 한국사회 인성에서 길을 찾는다’는 주제로 기조발제를 하고, 1부는 ‘우리 사회의 가치분열 현상 및 원인’에 대해 김문조 고려대학교 사회학과 교수가 주제발표를 하며, 이규연 중앙일보 논설위원과 이덕난 국회입법조사처 사회문화조사실 입법조사관이 토론에 나선다.

2부는 ‘성숙한 사회로 나아가기 위한 인성회복 방안’에 대해 정창우 서울대학교 윤리교육과 교수가 주제발표를, 이길주 KT그룹 희망나눔재단 이사장, 교육부 정책실장이 토론자로 토론을 펼치며, 3부는 ‘21세기 한국 사회의식운동의 필요성과 추진방향(미국 혁신주의 시대의 시사점을 중심으로)이라는 주제로 임성호 국회 입법조사처장이 주제발표를, 정용화 연세대 동서문제연구원 교수, 김현 한국학중앙연구원 교수가 토론에 나설 예정이다.

정의화 의장은 지난 2013년 2월 ‘국회인성교육실천포럼’을 창립해 상임대표로 활동해왔으며, 올해 5월에는 그동안의 세미나와 활동결과를 바탕으로 여야 동료의원 101명과 함께 ‘인성교육진흥법안’을 대표발의 했다.

이날 인성운동 세미나의 세부 토론회 일정은 아래를 참고하면 된다.

   
 
   
 
채병민 객원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  |  회사연혁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회원약관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용산구 한강로1가 216-2 | [발행/편집인 朴勳映]
TEL:02.6397-6001  | FAX:02-6396-6001   | 등록일자2006년1/18
보도자료: phyy3623@naver.com| 기사제보: phy3623@ikoreanews.com, 010-8957-3998
웹하드: koreanews/ikn1472
Copyright   2003-2005 일간코리아뉴스(서울 아 00166).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ikore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