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8 목 10:55
 
 기사/사진검색
> 뉴스 > 부동산
     
하루 3시간 투자로 공인중개사가 될 수 있는 경록 동영상 강좌
2010년 12월 29일 (수) 04:15:22 박훈영 기자 phy3623@ikoreanews.com
 
   
업계1위 공인중개사전문기업 경록이 개발한 인터넷강좌 ‘100% 합격 전략 프로젝트 프로그램’이 수험준비생들에게 인기다.

하루 2∼3시간이면 웬만한 거리의 학원에 오고가는 시간이다. 경록의 공인중개사 인터넷강좌를 이용하면 집에서 하루 3시간만 투자해도 공인중개사가 될 수 있다. 21회 공인중개사시험 적중률은 98%에 달했다.

합격을 위한 3가지 마스터KEY

‘100% 합격 전략 프로젝트 프로그램’이 인기를 끌고 있는 이유는 첫째, 경록 강좌는 학원 강의실에서 이뤄지는 교실 영상을 다루지 않는다. 모든 강좌는 스튜디오에서 동영상강좌만을 위해 직접 촬영 제작한다. 그렇기 때문에 불필요한 농담이나 그들 끼리만이 아는 단어나 내용들을 다루지 않아 강의내용이 체계적이며 효과적으로 동강 회원들에게 전달할 수 있다.

둘째, 강사들은 한국부동산교육역사와 함께한 부동산교육 전문집단인 경록이 선정한 한국 최고· 최대 중진 출제위원급 필진그룹 교수들이 강의를 직접 진행한다. 때문에 강의시간은 최적화하고 시험내용을 고스란히 담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국토해양부 시험내용을 알기 쉽게 체계화한 강의로도 정평이 나있다.

셋째, 업계최고 40년 전통의 경록 공인중개사시험 교재는 이미 공인중개업 현직에 있는 선배들이 시험 합격을 위해 사용했던 필독도서들이다. 교재는 교수가 강의하듯 쉽고 삽화만 보아도 개념이 한눈에 들어 올 정도로 체계적이고 핵심적으로 정리되어 있다. 강의 교재는 부동산 공부의 ‘국민 필독서’인 <경록 공인중개사 기본서 >시리즈 6권으로 빨강색 표지로 더 유명하다.

100%합격전략을 위한 단계별학습프로그램 동영상강좌

경록의 ‘100% 합격 전략 프로젝트 프로그램’은 1단계 기본이론 강좌, 2단계 족집게 이론 강좌, 3단계 진도별 문제풀이강좌, 4단계 적중모의고사강좌로 구성되어 있다.

1단계 기본 이론 강좌는 135시간만 투자하면 된다. 하루3시간을 투자하면 45일이면 마스터한다. 물론 하루시간을 더 배정하거나 배속으로 공부하면 시간은 더욱 단축된다.

2단계는 족집게 이론 강좌로 36시간만 투자하면 된다. 하루3시간 투자 12일 완성코스이다. 이는 1단계 기본강좌에서의 엑기스 내용을 다루는 것은 물론 자주시험에 출제되었던 내용들로 주로 다뤄진다. 한국 최고·최대 시험 위원급 저자 그룹 지명 저자가 뼈를 깎는 노력으로 족집게처럼 강의하는 것으로도 유명하다. 이 강좌는 시간이 넉넉한 경우 총정리 강좌로 이용하면 더욱 효과적이다. 반대로 족집게 이론 강좌를 수회반복 수강해 뼈대를 익힌 다음 기본강좌를 수강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3단계는 진도별 문제풀이강좌로 합격하기이다. 총75시간에 완성하는 코스로 하루3시간을 투자하면 25일에 완성된다. 이 프로그램은 동영상강좌회원들에게 가장 인기 있는 강좌이다.

4단계는 적중모의고사강좌이다. 시험출제 프로세스에 따른 출제문제를 엄선한 교재의 강의이다. 시험내용을 완벽 커버한 2,000제 교재는 공인중개사시험합격을 위한 최종코스이다. 엄선 또 엄선한 핵심강의로 모든 문제를 응용해 해결할 수 있는 마지막 합격을 위한 최종코스이다. 이 모든 단계의 교제는 40여년의 공인중개사시험과 함께한 빨간색표지 경록 교제라는 것은 가장 신뢰가 되는 부분이 아닌가 싶다.

강좌에 대한 더 자세한 정보는 경록 홈페이지(www.kyungrok.com)를 참조하면 된다.
박훈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  |  회사연혁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회원약관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용산구 한강로1가 216-2 | [발행/편집인 朴勳映]
TEL:02.6397-6001  | FAX:02-6396-6001   | 등록일자2006년1/18
보도자료: phyy3623@naver.com| 기사제보: phy3623@ikoreanews.com, 010-8957-3998
웹하드: koreanews/ikn1472
Copyright   2003-2005 일간코리아뉴스(서울 아 00166).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ikore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