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18 수 21:28
 
 기사/사진검색
> 뉴스 > 라이프
     
코리아챔버오케스트라, 2017 첫 트로이카 콘서트 개최
2017년 02월 11일 (토) 17:33:13 박훈영 기자 phy3623@ikoreanews.com

 

피아니스트 루돌프 마이스터(만하임 음대 총장)의 Mozart Concerto
한국 클라리넷의 최정상 김현곤과 중국 북경 국가대극원 관현악단 바순 부수석 김희성의 슈트라우스 Duo Concertino 열연이 기대되는 공연

   
 

한국의학연구소가 후원하는 실내악단 코리안 챔버 오케스트라(구 서울바로크합주단 새 명칭, 음악감독 김 민)가 대표 기획 연주인 12번째 트로이카 콘서트를 3월 15일(수) 오후 8시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연다.

본 공연에서는 탱고의 거장 아스트로 피아졸라의 ‘신비한 푸가’(Fuga y Misterio)가 현악 오케스트라 버전으로 편곡되어 연주되며 독일 대표 음악교육의 산실인 만하임 음대 최연소 총장이자 세계를 무대로 활발한 연주 활동을 펼치고 있는 피아니스트 루돌프 마이스터 교수가 모차르트 협주곡 제12번을 선보일 예정이다.

더불어 대한민국 클라리넷의 최정상이자 국내 클라리넷 연주자들의 큰 선생님인 김현곤, 탁월한 음악성과 폭넓은 표현력을 지닌 연주자로 평가받는 바수니스트 김희성의 앙상블로 슈트라우스의 듀오 협주곡을 들을 수 있다. 영국 제국 훈장인 OBE(Order of the British Empire)를 받은 카를 젠킨스의 대표곡인 ‘팔라디오’가 KCO의 정교한 해석으로 연주된다.

코리안챔버오케스트라는 1965년 서울대 故 전봉초 교수에 의해 시작된 서울바로크합주단은 2015년 창단 50주년을 마지막으로 2016년부터 코리안챔버오케스트라(음악감독 김민)라는 새로운 명칭으로 변경되었다. 코리안챔버오케스트라는 현재 전 세계 주요 공연장에서 활동하고 있는 우리나라의 가장 역사가 깊은 챔버 오케스트라로 한국 실내악단의 세계화에 기여하고 있다. KMI 한국의학연구소는 이번 공연에 홍보 후원을 통해 함께 하고 있다.

KCO 트로이카 콘서트 12

*PROGRAM

A. Piazzolla (1921-1992)

Fuga y Misterio for String Orchestra (편곡 임우준)
W.A. Mozart (1756-1791)
Piano Concerto No. 12 in A Major, K.414 (Piano Solo Rudolf Meister)
R. Strauss (1782-1840)
Duet Concertino for Clarinet and Bassoon with String Orchestra and Harp
(Clarinet Solo 김현곤, Bassoon Solo 김희성)
K. Jenkins (1944- )
PALLADIO Concerto grosso for String Orchestra

공연명 : KCO 트로이카콘서트 12
일시 : 2017년 3월 15일(수) 오후 8시
장소 : 예술의전당 IBK챔버홀
주최, 주관 : (사)코리안챔버오케스트라(구 서울바로크합주단)
티켓 가격 : R석 5만원, S석 3만원, A석 1만원

코리안챔버오케스트라 홈페이지: http://www.kco.or.kr

박훈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  |  회사연혁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회원약관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본사: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광명로 31.205(성남동) | [발행/편집인 대표이사 朴勳映]
TEL:02.6080-9093  | F:02-6080-7005  | 등록일자2006년1/18
보도자료: phyy3623@naver.com| 기사제보: phy3623@ikoreanews.com
서울사무소 : 금천구 독산로44길 46-2 | TEL. 010-8335-3998 | 웹하드: phy3692/ikn1234
Copyright   2003-2005 일간코리아뉴스(서울 아 00166).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ikore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