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22 수 19:09
 
 기사/사진검색
> 뉴스 > 사회
     
임희정, 팬들과 함께 3년 연속 선행 백혈병 환아 위해 2500만원 기부
2023년 12월 12일 (화) 11:04:42 박훈영 기자 phy3623@ikoreanews.com
KLPGA 5승 임희정 프로가 팬클럽 ‘예사’와 함께 마련한 후원금 2500만원을 전달하며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임직원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KLPGA 5승 임희정 프로가 팬클럽 ‘예사’와 함께 마련한 후원금 2500만원을 전달하며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임직원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KLPGA 통산 5승의 임희정(23, 두산건설)이 3년 연속 선행에 팬들과 동행했다.

프로 골퍼 임희정은 8일 팬클럽 ‘예사’(임희정의 별명 ‘예쁜 사막여우’의 줄임말)와 가진 팬미팅에서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 2500만원을 기부했다. 임희정과 그의 팬들은 동행 첫해였던 2021년 2022만원, 지난해에는 3000만원을 기부했다. 팬클럽은 임희정이 대회에서 기록한 이글과 버디에 맞춰 ‘버디 기금’을 조성했고, 이 기금에 임희정이 사비를 더해 선행을 함께 해왔다. 올해도 팬들이 모은 1500만원에 임희정이 1000만원을 보탰다.

임희정은 지난해 4월 큰 교통사고를 겪었지만, 6월에 열린 한국여자오픈에서 역대 최저 타수 우승을 거두며 팬들에게 걱정과 감동을 선물한 바 있다. 하지만 올해 사고 후유증을 겪으며 프로 데뷔 후 가장 안 좋은 성적을 거뒀고, 시즌 중간 한 달 반 동안 투어를 쉬기도 했다. 다행히 다시 투어로 복귀한 뒤 준우승 1회, 탑텐 7회 등을 기록하는 등 ‘투어 강자’의 모습으로 팬들에게 내년을 기대하게 했다.

임희정은 “비록 올해 성적과 상금 모두 만족할 수 없지만, 변함없이 응원해 준 팬들로부터 큰 힘을 얻어 시즌 후반 조금이나마 기대에 보답할 수 있었다”며 “팬들로부터 받은 에너지와 마음을 힘든 시간을 겪고 있을 환아들에게 전달하고자 3년 연속 후원하게 됐다”고 밝혔다.

팬클럽 ‘예사’의 매니저 최석환 씨는 “아쉬운 성적에도 큰 금액의 후원을 결정한 것은 임희정 선수 본인의 강한 선행 의지이자 내년 성적에 대한 다짐일 것으로 생각한다”며 “내년에 더 큰 후원을 할 수 있도록 투어 강자 임희정에게 많은 힘을 불어넣겠다”고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소속사 프레인글로벌 스포티즌은 임희정이 12월 21~23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리는 ‘시몬느 아시아퍼시픽컵’에 참가한 뒤 연말을 가족과 보내고 1월부터 다시 훈련에 들어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훈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  |  회사연혁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회원약관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용산구 한강로1가 216-2 | [발행/편집인 朴勳映]
TEL:02.6397-6001  | FAX:02-6396-6001   | 등록일자2006년1/18
보도자료: phyy3623@naver.com| 기사제보: phy3623@ikoreanews.com, 010-8957-3998
웹하드: koreanews/ikn1472
Copyright   2003-2005 일간코리아뉴스(서울 아 00166).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ikore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