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 목 18:40
 
 기사/사진검색
> 뉴스 > 스포츠
     
한화생명e스포츠, 2024 HLE FAN FEST 개최
2023년 12월 26일 (화) 21:02:30 박훈영 기자 phy3623@ikoreanews.com
2024 HLE 팬페스트 포스터
2024 HLE 팬페스트 포스터

한화생명e스포츠(Hanwha Life Esports, HLE)가 2024년 신규 시즌을 앞두고 팬들과 함께 즐기는 축제의 장인 ‘2024 HLE FAN FEST(이하 팬페스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개최되는 이번 팬페스트는 갑진년 새해 1월 6일(토) 오후 3시부터 사전행사가 진행되고, 오후 5시부터는 본 행사가 펼쳐질 예정이다.

경기도 광명에 위치한 아이벡스(IVEX) 스튜디오 하이퍼 홀에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한 해 동안 한화생명e스포츠 팀을 향해 아낌없는 응원과 사랑을 보내준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고, 다가올 새 시즌의 목표와 각오를 발표하기 위해 마련됐다.

현장에는 ‘댄디’ 최인규 감독, ‘모글리’ 이재하 코치를 비롯해 ‘도란’ 최현준, ‘피넛’ 한왕호, ‘제카’ 김건우, ‘바이퍼’ 박도현, ‘딜라이트’ 유환중까지 1군 선수단 전원이 참석한다. 또 행사 진행은 LCK 인터뷰어로도 활동 중인 배혜지 아나운서가 맡아 톡톡 튀는 입담과 매끄러운 진행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팬페스트는 지난해 대비 더욱 다채롭고 풍성하게 꾸며진다. 본 행사 전 사전 프로그램으로 선수단에 대해 궁금한 점을 담는 오렌지 메시지 작성, 응원 메시지를 담는 나만의 치어풀 꾸미기, 응원 챌린지 스탬퍼 게임 등이 팬들을 맞이한다.

또한 2024년도 HLE 공식 신규 유니폼, 재킷 그리고 팀 굿즈를 판매하는 ‘HLE 굿즈 샵’도 운영되며, 현장에서 즉석 마킹 서비스도 함께 진행하는 등 한화생명e스포츠의 신규 유니폼을 가장 먼저 만날 수 있다.

총 3부로 나눠 진행되는 본 행사는 1부에서 2024년 주제 영상과 신규 슬로건을 공개하고, 선수단 소개 및 개개인의 새 시즌 목표와 다짐을 팬들에게 공유한다. 또 사전 프로그램에서 진행된 팬들의 메시지가 담긴 Q&A 세션을 통해 평소 선수단에 대해 궁금했던 점에 대해 함께 소통하는 시간을 갖는다.

2부에서는 2024년의 새로운 한화생명e스포츠 유니폼을 공개하고, 선수들의 소양 테스트와 다양한 매력을 발산하는 특별한 이벤트 프로그램 등으로 채워진다. 3부는 선수와 팬들이 함께 본격적으로 소통하는 시간으로 퀴즈 이벤트, 치어풀 소개 경품 이벤트 등 팬들을 위한 다채로운 코너가 마련된다.

이번 행사는 총 650석 규모로 채워지며, 팬페스트 티켓은 12월 27일(수) 낮 12시에 티켓링크 사이트를 통해 판매된다. 이외에도 한화 금융사 공동 브랜드 ‘라이프플러스(LIFEPLUS)’의 관심사 기반 커뮤니티 플랫폼 ‘라이프플러스 트라이브’ 애플리케이션에서 진행되는 이벤트를 통해 50명을 추첨해 팬페스트 티켓을 제공한다.

팬페스트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한화생명e스포츠 공식 소셜 미디어(SNS) 채널을 통해 공지될 예정이다.

한화생명e스포츠는 올 한 해 동안 아낌없는 애정과 응원을 보내주신 팬 여러분의 성원에 보답하고자 더욱 풍성하고 다채로운 내용으로 이번 팬페스트를 준비했다며, 프로 스포츠는 팬이 없으면 존재할 수 없는 만큼 앞으로도 팀·선수단·팬 모두가 하나의 목표를 향해 나아갈 수 있는 게임단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창단 7년 차를 앞둔 한화생명e스포츠는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 파크에서 선수단과 팬들이 한화 이글스 야구 경기를 함께 관람하는 ‘한화생명e스포츠 데이’, 소속 선수들의 훈련과정과 일상생활·활약상 등을 담은 ‘다큐멘터리 상영회’에 팬들을 초청하는 등 팬과의 현장 소통을 확대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박훈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  |  회사연혁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회원약관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용산구 한강로1가 216-2 | [발행/편집인 朴勳映]
TEL:02.6397-6001  | FAX:02-6396-6001   | 등록일자2006년1/18
보도자료: phyy3623@naver.com| 기사제보: phy3623@ikoreanews.com, 010-8957-3998
웹하드: koreanews/ikn1472
Copyright   2003-2005 일간코리아뉴스(서울 아 00166).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ikoreanews.com